다음 내용은 엘로드나 추를 아무리 운용하려고 해도 선천적으로 할 수 없거나 엘로드나 추가 반응하더라도 정확하게 하고 있는지 없는지에 대해 자신이 없을 때 아래 항목의 일부에 해당되더라도 자신이 살고 있는 집이 수맥이 흐르거나 좋지 않은 곳에 살고 있다고 보면 된다. 그것은 좋지 않은 곳에서 나타나는 일반적인 양상들을 간추려 열거한 것이기 때문이다.

  1. 단독주택이나 아파트의 수맥 자가진단


아래 항목 중에서 5개 이상 해당되면 보통 이하의 집이므로 제로맥이나 생기도자기로 좋은 기운으로 바꿀 수 있는 조치를 취해주든지 이사를 고려해야 한다.

1. 집을 싸고 있는 담장에 세로나 대각선 방향으로 금이 간 곳이 있다.

2. 아파트 외부에서 바라보게 되면 금이 가 있는 모양이 1층에서 맨 꼭대기 층까지 그 형태가 거의 같은 형태로 금이 가 있다. 예를 들어 베란다나 창문 주위에 금이 가 있는 형태가 1층에서의 모양과 위로 올라가면서 마지막 층까지 그 모양이나 형태가 거의 같은 형태의 균열이 발생해 있다. 또한 보수 공사를 해도 조금의 시간이 지나면 마찬가지로 균열이 발생한다.

3. 자신이 살고 있는 아파트의 같은 통로에 사는 아래층이나 위층의 사람들이 자주 아파서 병원 신세를 지거나 중풍으로 고생하는 사람이 많이 발생한다.

4. 건물 외부에 부착한 타일이나 석재가 자주 떨어진다. 그

5. 건물 내부는 벽지를 발라서 잘 구분이 되지 않으나 외부에는 건물의 벽에 금이 가 있는 곳이 있다.

6. 가끔 조용한 밤에 약하게 삐꺽거리는 소리가 들린 적이 있다.

7. 숙면을 취하기가 힘들고 꿈을 많이 꾸거나 비슷한 꿈이 며칠째 계속된 적이 있다.

8. 아침에 일어나면 잠을 잔 것 같지 않고 계속 졸린다.

9. 회사에 출근해서도 오전에는 피곤이 잘 풀리지 않고 오후가 되어서야 컨디션 조절이 되는 경우가 많이 있다.

10. 예전에 살던 곳에서 지금 사는 집으로 이사온 후 그렇게 무리하지도 않았는데 이유 없이 아픈 데가 자주 생긴다.

11. 자녀들이 자주 아프거나 잠을 잘 때도 심하게 몸부림을 쳐서 처음 누였던 자리에서 이동하여 항상 다른 자리에 잠들고 있다.

12. 회사에서 퇴근해서 바로 집에 가기 싫어서 일부러 술자리를 만들어 늦게 들어가고 싶은 적이 많다.

13. 자녀의 경우, 자신의 방에서 공부하기 싫어하고 책상에 앉기 싫어한다.

14. 화장실 내부의 타일에 금이 가거나 타일이 떨어진 적이 있다.

15. 나이가 드신 분의 경우 이유 없이 손발이 저리거나 뻐근함을 느낀 적이 자주 있다.

16. 지금 사는 집으로 이사오고 난 뒤에 가족 중에서 중풍에 걸린 분이 있다.

17. 집안에 개미나 바퀴벌레가 유난히 많이 있다.

18. 문짝이 뒤틀리거나 출입문이 꽉 닫히지 않는 문이 있다.

19. 몸이 아파서 약을 먹어도 잘 낫지 않고 치료가 더디다고 느끼신 적이 있다.

20. 허리 무릎이 아프고 저리며 또한 위장장애 증세, 내장기능 약화와 같은 증세가 현재 사는 집으로 이사와서 생겼다.

21. 가슴이 답답하고 두근거리며 늘 기운이 없거나 어깨, 등줄기, 팔 등이 쑤시는 증세가 지속적으로 계속된다고 자주 느낀 적이 있다.

22. 병이 있다면 그 병이 현재의 집으로 옮긴 때부터 생겼다. 21. 집안의 어느 장소에서는 부자연스럽게 오싹 하거나 음습한 기분이 드는 장소가 있다.

23. 가족 중 집안 분위기가 편안하지 못하다고 느끼는 사람이 있다.

24. 귀신을 보거나 환청, 가위눌림 등의 경험이 있다.

25. 집에 있으면 짜증이 나거나 기분이 좋지 않은데 집을 떠나면 기분이 좋아진다.

26. 침대 위나 아래 혹은 주로 자신이 잠자는 곳에서 고양이가 놀기 좋아 한다.

27. 이전에 살던 사람들 중에 상태가 심한 환자가 있었다.

28. 화분에 심은 화초가 잘 자라지 못하고 시들거나 풀, 화초, 나무가 잘 자라지 못하거나 유실수가 열매를 맺지 못하거나 죽는다.

29. 전자제품이 자주 고장 난다.



상기 항목 중에서 5개 이상 해당되면 보통 이하의 집이므로 제로맥이나 생기도자기로 좋은 기운으로 바꿀 수 있는 조치를 취해주든지 이사를 고려해야 한다.
  2. 양택(집)이 명당인지 아닌지 자가진단


아래 항목 중에서 5개 이상 해당되면 보통 이하의 집이므로 제로맥이나 생기도자기로 좋은 기운으로 바꿀 수 있는 조치를 취해주든지 이사를 고려해야 한다.

1. 수맥이 있는 집이다.

2. 집 안 마당에 집 높이보다 키가 큰 나무가 있다.

3. 집의 담장이 자꾸 기울거나 금이 간 곳이 있다.

4. 집안이 항상 눅눅하고 칙칙한 느낌이 든다.

5. 집안으로 햇볕이 잘 들지 않고, 낮에도 불을 켜고 생활해야할 정도로 어두운 편이다.

6. 집의 위치가 도로 보다 낮은 곳에 위치하고 있다.

7. 하수구가 자주 막히거나 집안의 배수구가 자주 막히거나 물이 잘빠지지 않아서 하수구에서 악취가 자주 난다.

8. 예전에 무덤이 있었던 자리에 집을 지었다.

9. 집 주위로 커다란 고압선이 지나간다든지, 변전소가 가까이 있다.

10. 외딴 집에 거주하고 있다.

11. 쓰레기 매립장을 메우고 지은 집이다.

12. 큰 도로를 끼고 있어 항상 차량의 통행이나 소음, 먼지의 발생하는 곳이다.

13. 막다른 집에 위치하고 있다.

14. 담장이 집에 비해 지나치게 높은 편이다.

15. 침실 가까운 곳에 큰 나무가 있거나 작은 나무라도 많이 있다.

16. 집의 위치가 하천이나 호숫가에 인접해서 안개가 자주 끼거나 하천의 오염으로 인해 악취가 자주 혹은 가끔 나는 편이다.

17. 자신의 집 주위에 혐오시설 즉, 화장터, 축사와 같이 악취가 나는 시설이나 도살장과 같은 시설이 있다.

18. 자신의 집 주위에 건물을 짓다가 중단되어 흉측스럽게 변해 있거나 사람이 살지 않아 폐가나 흉가가 된 건물이 있다.

19. 자신의 집 가까운 곳에 무덤이 있거나 거실이나 안방에서 무덤이 바로 바라보인다.

20. 마당에 연못이나 분수대가 설치되어 있다.

21. 대문 바로 옆에 화장실이 있다.

22. 집안에 멧돼지와 같은 종류의 동물 박제가 있다.

23. 자신을 집 주변의 집들이 자신의 집보다 높거나 커서 답답함을 느낀다.

25. 현재의 집을 경매로 구입했다.

26. 집에 개미나 바퀴벌레, 기타 벌레가 유난히 많다.

27. 현재의 집으로 이사를 온 후에 건강이 급격히 나빠진 가족이 있다.

28. 집에 가기가 싫고, 특별한 일이 없어도 저녁 늦게 귀가한다.

29. 깊은 잠을 자지 못하고, 몇 번씩 깨거나, 수면 시간 내내 꿈을 꾸거나 잠을 자면서 가위눌림을 느껴 본 적이 많이 있다.

30. 가족간의 불신과 불화가 잦고, 각자의 생활로 인해 가족 전체가 식사할 수 있는 시간이 거의 없다.

31. 자녀들이 유난히 말을 듣지 않고, 말썽을 자주 피운다.

32. 가족들이 이유 없이 자주 아프고, 약을 복용해도 잘 낫지 않는다.

33. 현재의 집으로 이사온 뒤로 자신이 하고자 하는 일이 잘되지 않고, 어딘지 모르게 일이 꼬여서 잘 풀려나가지나 않는다.

34. 아파트를 외부에서 볼 때나 내부에서 볼 때도 금이 많이 가 있다.

35. 현재 살고 있는 아파트가 저층 아파트로 주변에 고층 아파트가 많아서 고층 아파트에 둘러싸여 끼어 있는 듯하다.

36. 복도식 아파트의 맨 끝 집에 위치하고 있다.



상기 항목 중에서 5개 이상 해당되면 보통 이하의 집이므로 제로맥이나 생기도자기로 좋은 기운으로 바꿀 수 있는 조치를 취해주든지 이사를 고려해야 한다.
  3. 음택(묘자리) 명당인지 아닌지 자가 진단법


아래 항목 중에서 5개 이상 해당되면 좋지 않는 산소이므로 생기도자기로 좋은 기운으로 바꿀 수 있는 조치를 취해주어야 한다.

1.장례 당시로 돌아가서 생각해보면 하관을 하기 전에 파낸 땅을 볼 때 크고 작은 돌들이 많이 있었다.

2. 장례 당시로 돌아가서 생각해보면 관 아래에 크다란 돌이 있어서 더 이상 파내려 갈 수 없어서 할 수 없이 묻었다.

3. 장례 당시로 돌아가서 생각해보면 하관을 하기 전에 파낸 땅에 주변의 나무뿌리가 심하게 노출되어 있었다.

4. 장례 당시로 돌아가서 생각해보면 하관을 하기 전 파낸 땅이 건조하지 않고 습기가 많아 축축한 느낌을 받았다.

5. 장례 당시로 돌아가서 생각해보시면 하관을 하기 전 파낸 땅의 색깔이 죽은 색깔과 같은 검은 빚이 많이 들었다.

6. 장례 당시로 돌아가서 생각해보면 하관을 하기 전에 파낸 땅이 마사토와 같이 거칠고 억센 느낌이 들었다.

7. 현재 산소의 봉분 상태가 일부 또는 전부가 함몰 즉, 무너져내려 원래의 모습을 찾기가 힘든 상태이다.

8. 현재 산소의 봉분에 입혀둔 잔디가 잘 자라지 못하고 잔디가 거의 없는 상태이다.

9. 산소의 봉분에 잔디는 거의 없고 잡초나 쑥과 같은 풀들이 대부분 차지하고 있다.

10. 산소의 봉분에 잔디나 풀조차 살지 못하고 흙이 그대로 노출이 되어있다.

11. 산소의 봉분을 자세히 보면 쥐나 벌레들이 드나든 것처럼 구멍이 나있다.

12. 산소의 봉분을 자세히 보면 전체적으로나 혹은 부분적으로 이끼가 끼어있다.

13. 성묘를 하고 돌아오는 길에 산소가 평온하지 못하고 봉분도 깨끗하지 못하고 을씨년스러워 마음이 무겁게 느낀 적이 있다.

14. 봉분 전체를 볼 때 마치 바보 영구 머리처럼 부분적으로 잔디가 듬성듬성 빠진 듯한 느낌이 든다.

15. 그다지 오랜 세월이 흐르지 않았는데도 불구하고 봉분이 급격히 꺼져 내려앉아 봉분을 다시 돋아주지 않으면 안될 정도로 되어있다.

16. 가족 중에 교통사고나 변고로 인해 사망한 사실이 있다.

17. 가족 중에서 불효, 불충한 사람이 있다.

18. 가족 중에서 형벌로 감옥에 간 적이 있다.

19. 가족 중에서 상해나 화재 등과 같은 우환을 자주 당한 적이 있다.

20. 집안 식구가 젊은 나이임에도 불구하고 교통사고나 불치의 병으로 자주 사망하여 손이 끊어질 위험에 처해 있다.

21. 병명을 알 수 없는 질병으로 이 병원 저 병원을 전전하여도 낫지 않아 거의 포기하다시피 한 가족이 있다.

22. 피부병이 심하여 아무리 약을 먹어도 낫지 않는 가족이 있다.

23. 가족 중에 알콜 중독자나 정신 이상자가 있다.

24. 가족 중에 갑작스런 사업 실패나 무리한 주식투자로 인해 재산상 손실이 심하여 이미 부도가 났거나 파산지경에 이른 사람이 있다.

25. 가족 중에 알게 모르게 남들이 시기, 질투하여 이유 없는 불이익을 자주 당한 사람이 있다.

26. 가족들이 계속 병이 들거나 질병이 끊이지 않고 병명도 알 수 없는 질병으로 고생하는 사람이 많다.

27. 조상의 산소 옆에 설치한 비석이나 상석이 기울어져 있다.

상기 문항 중에서 적어도 5개 문항 정도에 해당된다면 조상의 산소에 문제가 있는 것으로 판단해야 하며 생기도자기로 적절한 조치를 취해주는 것이 좋다.


[ Email : akj2001@yahoo.co.kr ] [ TEL:(02)575-1817 ]
Copyright 1999 안국준. All rights reserved.